뉴스

안철수 “금태섭, 연락 오면 만나보겠다”…국민의힘 입당설은 일축

작성자 정보

  • 작성자 최고관리자
  • 아이피 162.♡.118.83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 금태섭 전 의원. 연합뉴스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서울시장 보궐선거 야권후보 단일화와 관련해 ‘제3지대 1대1 경선’을 제안한 금태섭 전 의원에 대해 “연락이 오면 만나보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안철수 대표는 1일 최고위원회의 직후 기자들의 질문에 “저는 야권후보 단일화를 가장 먼저 말씀드린 사람”이라며 이같이 답했다.

그는 금태섭 전 의원을 향해 “서울시장 선거 승리를 위해 야권후보 단일화가 필요하고, 서로가 존중해서 야권의 파이를 키워야 한다는 제 뜻에 동의한 것을 평가하고 싶다”고 말했다.

한편 국민의힘 입당설에 대해 안철수 대표는 “(국민의힘) 입당 요구라기보다는 (국민의당) 탈당 요구다. 공당의 대표에게 탈당하라는 요구는 나중에 누가 통합 후보가 되더라도 야권의 파이를 축소하는 일”이라며 일축했다.

그러면서도 “국민의힘 쪽에서 중진 의원분들이 내부적으로 논의를 하시겠다고 하니 그 상황은 지켜보겠다”고 말했다.

신진호 기자 sayho@seoul.co.kr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알림 0